뉴스
뉴스
IR소개
IR소개
베스트멤버스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공지사항
“차 안에서 유튜브 본다”…LG전자 웹OS, 기아 전기차로 확대
입력 : 2024-05-26 10:00:00
[이데일리 김응열 기자] LG전자(066570)가 차량용 웹(web)OS 확대에 힘을 싣는다. 차량용 웹OS 고객을 내연기관을 넘어 전기차까지 확대하고, 즐길 수 있는 콘텐츠도 12종으로 대폭 늘린다.

LG전자는 오는 7월 기아가 국내에 새로 출시하는 보급형 전기차 EV3에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을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웹OS가 전기차에 탑재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기아의 새로운 보급형 전기차 EV3에 적용된 차량용 웹(web)OS 콘텐츠 플랫폼. (사진=LG전자)
이로써 모바일이나 TV로 즐기던 콘텐츠를 기아 EV3 운전석과 보조석에서 주행 안전 규정에 따라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감상할 수 있다. 자동차용 데이터 요금제에 가입하면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10월 2024년형 제네시스 GV80과 GV80 쿠페 신모델에 차량용 웹OS를 처음 적용한 바 있다. 이후 제네시스 G80, 기아 카니발 등으로 웹OS 적용 차종을 확대하고 있다.

웹OS는 전 세계 2억대 이상의 LG 스마트 TV를 구동하는 운영 체제다. LG전자는 TV에서 검증된 웹OS를 기반으로, 고객이 차량 내부에 최적화된 UX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차량 특화 웹OS를 개발했다.

즐길 거리는 더 풍성해졌다. EV3에 적용되는 차량용 웹OS는 △LG채널 △U+모바일 TV △유튜브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 △스포티비 나우 △아기상어 키즈 월드 △스팅레이 가라오케 △프리게임즈 바이 플레이웍스 △골드타워 디펜스 △엘도라도 등 12개의 전용 앱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 중 LG채널은 광고를 시청하면 무료로 콘텐츠를 즐기는 ‘FAST(Free Advertising Streaming TV·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다. 차량용 LG채널에는 국내 80여 개 채널과 영화, 드라마, 애니메이션 등 VOD 400여 편을 볼 수 있다. 회원가입을 하지 않아도 되며 실시간 뉴스 시청도 가능하다. LG전자는 향후 스마트TV와 동일한 수준으로 LG채널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은 LG전자의 SDV(Software Defined Vehicle·소프트웨어 중심 차량) 솔루션인 ‘LG 알파웨어(LG αWare)’ 중 차량용 엔터테인먼트 솔루션이다. 고객 생활공간을 차량으로 확대하고, 도로 위에서 보내는 시간을 더욱 가치 있게 만드는 차별화된 고화질·고음질 콘텐츠 경험을 선사하겠다는 게 LG전자 방침이다. LG전자는 올해 초 CES 2024에서 SDV 솔루션인 LG 알파웨어를 소개하며 자동차를 SDV솔루션으로 구동되는 ‘바퀴 달린 생활공간(Living space on wheels)’으로 구상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은석현 LG전자 VS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차 안에서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는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을 비롯해 완성차 고객은 물론 운전자와 탑승객에게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혁신적 전장 솔루션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김응열 기자 keynews@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