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배터리 올인` SK이노, 中에 두번째 배터리공장 건립
입력 : 2019.05.15 21:00
자료=SK이노베이션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전기차 배터리업계 후발주자인 SK이노베이션(096770)이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간다. SK이노베이션은 LG화학에 이어 국내 기업 중 두 번째로 글로벌 4각 생산기지를 구축한 데 이어, 중국에 두 번째 배터리 생산공장을 짓기로 했다. 이는 LG화학이 배터리 관련 영업비밀 침해로 제소한 가운데 내린 결정이어서 법적분쟁에도 흔들리지 않고 사업을 확대하겠다는 의지로 읽힌다. 특히 SK이노베이션의 해외 누적 배터리 투자 결정금액은 5조원 규모로, 지난해 3월 헝가리 코마롬에 첫 해외 생산기지 건설에 나선 이후 약 1년2개월만에 수조원을 쏟아부은 셈이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14일 이사회를 열고, 중국 신규 배터리 생산 공장 건설을 위한 출자를 결의했다고 15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총 5799억원에 달한다.

신규 공장의 건설 부지나 생산 규모는 아직 논의 중이다. 회사 측 관계자는 “신규 배터리 공장 부지와 규모 등 세부적인 투자계획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며 “투자를 위한 현지법인 설립 등은 추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이 중국에 추가 생산기지를 설립하는 이유는 최근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수주량 증가에 따른 조처라는 설명이다.

SK이노베이션은 배터리 부문에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배터리를 제2의 반도체로 삼고, 그룹의 신성장 사업으로 키우고 있다.

회사 측은 “중국과 생산적 협력을 통해 공동 성장한다는 최태원 회장의 ‘차이나 인사이더’ 전략에 따라 지난해 창저우 공장 건설에 이어 중국 현지에 추가로 신규 공장을 건설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급성장하는 전기차 배터리 산업에서 주도권을 갖기 위해선 투자를 적기에 진행해야 한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며 “2022년까지 60GWh의 생산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향후 신설 및 확장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배터리 사업을 통해 새로운 글로벌 메이저 회사가 될 것이라는 게 최 회장이 내놓은 예상이자 기대다. 최 회장은 지난달 SK이노베이션 충남 서산 배터리 공장을 방문해 “배터리 사업은 환경적 관점에서 볼 때 사회적 가치도 창출하는 사업”이라며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8월 중국 합작 파트너인 중국 베이징자동차, 베이징전공과 합작해 장쑤성 창저우시 내 최첨단 전기차 배터리 생산공장을 착공했다. 중국 자동차업체와 해외 배터리업체 간 합작으로 중대형 배터리를 생산하는 공장을 건설하는 것은 국내 기업 중 SK이노베이션이 처음이다. 약 30만㎡(약 9만평) 부지에 전기차(일반적인 30KWh 전기차 배터리 기준) 연산 25만대 분량인 7.5GWh 규모로 건설 중이다. 이 공장은 올 하반기 완공해 2020년 상반기 상업생산에 돌입할 예정이다.

또 지난해 3월 착공한 헝가리 1공장과 올해 2월 착공한 2공장, 그리고 지난 3월 기공식을 마친 미국 조지아주 공장이 모두 완공되는 2022년이면 글로벌 약 40GWh의 생산 능력을 확보하게 된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미국, 중국, 유럽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과의 수주 계약을 통해 올 3월말 기준 누적 수주잔고를 430GWh까지 끌어올렸다. 이는 2016년말 대비 13배 증가한 수준이다. SK이노베이션은 향후 글로벌 주요 지역에 추가 투자를 통해 2022년 까지 총 60GWh 규모의 생산능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수주한 물량을 적기에 납품하기 위해 생산기지를 확대하고 있다”며 “LG화학 분쟁과는 관계 없이 영업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midory@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094.36 +27.81 +1.35
환율 1174.5 -4.30
이달의 베스트IR
웅진코웨이, 물 문화축제 '그랑블루 ...
“무역분쟁, 끝난 것은 없다…안전자...
[증시전망] DSR 실행 후 최저금리 연...
[퀵리포트] CJ제일제당, "매수" 유지...
[퀵리포트] 한국가스공사, "매수" 유...
[퀵리포트] 신한지주, "매수" 유지.....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