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공모청약 광풍 덕에'…한국證 개인 금융상품자산 30조원 돌파
입력 : 2020.09.24 17:51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한국금융지주(071050)의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개인고객 금융상품(AM) 자산이 지난해 말 대비 29% 증가, 30조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한국투자증권)
AM자산은 개인고객을 담당하는 리테일 부문에서 펀드와 채권, 발행어음과 CMA, 주가연계증권(ELS) 등에 가입한 순수 금융상품 잔고를 말한다.

최근 SK바이오팜(326030)카카오게임즈(293490)에 이어 하반기 최고 기대주로 꼽히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상장 대표주관사를 맡으며 기업공개(IPO)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한국투자증권은 청약 고객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자산유치 활동을 펼쳐왔다.

실제로 SK바이오팜과 카카오게임즈 청약일 직전 한 달간 총 7만4000명의 신규고객이 유입됐으며, 전체 청약 개인고객 중 신규고객 비중은 25%에 달했다. 한국투자증권은 청약 고객 대상 전용 특판상품을 제공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고객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그 결과 공모주 청약으로 신규 유입된 개인고객 자산 중 약 2조2000억원 이상이 금융상품 거래로 이어졌다.

특히 한국투자증권은 2030세대 젊은 투자자 확보에 공을 들이며 ‘고객 층 넓히기’에도 힘을 쏟고 있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카카오게임즈는 청약 직전 8월에만 20~30대 고객 수가 3만2000명 이상 증가하며 전체 신규고객 수의 44%를 차지했다”며 “오는 10월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공모주 청약을 20~30대 고객기반을 확대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보고 젊은 투자자들의 요규를 반영한 고객유치 전략을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더불어 한국투자증권이 올해 선보인 ‘혁신금융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 역시 2030고객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3월 출시 이후 110만장 이상 판매된 온라인금융상품권은 20~30대 비중이 70%에 육박하며, 소액으로 손쉽게 해외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미니스탁’ 앱 역시 이용자의 64%가 20~30대인 것으로 집계됐다.

김성환 개인고객그룹 부사장은 “초저금리 시대를 살아가는 젊은 투자자들이 자산보관 역할에 머무를 수 밖에 없는 은행을 벗어나, 다양한 자산증대 기회를 제공하는 증권사와 거래를 시작한 것이 가장 고무적이다”라며 “한국투자증권은 기업금융(IB), 프로젝트파이낸스(PF) 등과 연계해 차별화된 투자기회를 제공하고, 수익률 제고를 최우선으로 고객 자산 증대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khjing@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343.91 -16.90 -0.72
환율 1127.7 -5.20
이달의 베스트IR
SKT, 소화기기 전문기업과 손잡고 `...
코웨이 '아이콘 정수기', 25일 현대...
삼성전기, 2년 만에 영업익 3000억 ...
대신저축은행, 대구에 여신전문출장...
[특징주]쌀쌀해진 날씨에 지역난방공...
[유안타證 주간추천주]‘高부가가치 ...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