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영상)포스코, 연이은 국산화 성과…이번엔 LNG탱크 용접재료
입력 : 2021.10.21 20:30
21일 이데일리TV 뉴스 방송
<앵커>

친환경 바람을 타고 전세계 LNG(액화천연가스) 시장이 지속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포스코(005490)가 1년여의 개발기간을 거쳐 LNG 저장탱크 용접재료 국산화에 성공했습니다. 이를 통해 육상과 해상용 LNG 저장탱크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입니다. 보도에 성주원 기잡니다.



<기자>

올해 전세계 LNG 시장은 전년 대비 3~5%의 성장이 예상됩니다. 2040년까지 시장 규모는 계속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나라의 산업용LNG, 친환경 연료용 LNG 수요도 지속적으로 증가해 2034년 국내 LNG 수요는 5235만톤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오는 2031년까지 한국가스공사(036460)는 10기, 민간은 8기의 LNG 저장탱크를 추가로 건설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제작에 필요한 9%니켈강재와 용접재료의 수요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점쳐집니다.

21일 이데일리TV 뉴스 방송
9%니켈강은 포스코가 1990년대초 국내 최초로 개발했지만 용접재료는 전량 수입해 왔습니다.

포스코는 지난해 고려용접봉과 기술개발 협약을 맺고 9%니켈강용 국산 용접재료 개발에 나서 1년여만에 국산화에 성공했습니다.

이번에 개발된 국산 용접재료는 수입재와 비슷한 품질 수준을 확보했고 용접작업성은 더 우수해 용접부 불량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평가를 받습니다.

또한 수입재를 쓰는 것보다 비용을 30% 이상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인터뷰] 포스코 관계자

“올해 건설을 시작하는 당진 LNG 기지의 대용량 LNG 저장탱크를 시작으로 국내외 육상 LNG 프로젝트에 확대 적용하고 LNG추진선 연료탱크 및 LNG벙커링 등 해상용 저장탱크시장 공략에도 적극 나설 계획입니다.”

21일 이데일리TV 뉴스 방송
포스코는 최근 수소 이송용 강재도 국산화 개발에 성공했습니다. 영하 45도에서도 용접부가 충격에 견딜 수 있는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갖췄습니다. 국내 조관사인 휴스틸(005010) 등에서 강관으로 생산할 예정입니다.

앞서 지난 8월에는 발전용 강재 국산화를 위해 한국중부발전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포스코가 철강재 국산화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이데일리TV 성주원입니다.

21일 이데일리TV 뉴스 방송
이데일리 성주원 기자 sjw1@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이달의 베스트IR
끝나지 않았다! 하반기 "초대형 바이...
SKT, AI 기술로 서울시 일회용컵 120...
[대두] 부셸당 1231.5센트...-1%
[석탄] 톤당 140.4달러...+9.43%
삼성전기, 48주년 창립기념식 개최…...
한국금융지주, 3분기 우수한 실적에...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