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소소익선’ 이어 ‘거거익선’…가전업계 대형·소형화 트렌드
입력 : 2022.11.26 06:00
[이데일리 김응열 기자] 가전업계에서 두가지 트렌드가 동시에 자리잡고 있다. ‘거거익선(클수록 좋다)’과 ‘소소익선(작을수록 좋다)’이다. 가전업계는 늘어나는 1~2인 가구를 공략하는 동시에, 경기 불황 여파를 덜 받는 프리미엄 가전 수요를 잡기 위해 대형 가전 확대에도 무게를 싣고 있다.

26일 가전업계에 따르면 LG전자(066570)는 최근 ‘LG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6인용 식기세척기’를 출시했다. 기존 12인용 식기세척기보다 작은 제품으로, 설거지 양이 적고 주방이 작은 1~2인 가구를 겨냥했다.

LG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6인용 식기세척기. (사진=LG전자)
LG전자는 테이블형 공기청정기 ‘퓨리케어 에어로퍼니처’도 선보였다. 세로 55cm, 가로 27.5cm 크기에 청정면적은 19.8㎡(약 6평)로 1인 가구에 효과적이다. 원바디 세탁 건조기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도 내놓으며 1~2인 가구를 노린 가전제품을 연달아 출시했다.

삼성전자(005930)는 창문에 부착할 수 있는 에어컨 ‘윈도우핏’을 공개했다. 기존 에어컨보다 크기가 작아, 공간이 좁은 1인 가구가 활용하기에 용이하다. 창문에 간편하게 부착할 수 있는 점도 이사가 잦은 1인 가구를 고려한 지점이다.

삼성전자 창문형 에어컨 윈도우핏.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밀키트를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조리기기 ‘비스포크 큐커’를 선보이기도 했다. 밀키트나 간편식 제품의 바코드를 스캔하면 별도의 온도나 시간을 설정할 필요 없이 자동으로 조리를 해준다. 간편식을 자주 찾는 1인 가구를 겨냥한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이밖에 소형 냉장고 ‘비스포크 큐브’와, 부피를 줄인 무선청소기 ‘비스포크 슬림’을 내놓았다.

가전업계의 소형화 트렌드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1인 가구 증가가 이어지고 있어서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지난달 기준 전국의 1인 가구는 917만9780가구다. 전체 2369만7051가구 중 41%를 차지했다. 지난해 10월에는 1인 가구 규모가 940만907가구였는데 1년새 3.4% 늘었다.

가전제품의 소형화와 동시에, 거대화 트렌드 역시 병존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6월 ‘그랑데 통버블’ 25kg 전자동 세탁기를 선보였다. 지난해 나온 전자동 세탁기 용량은 23kg였는데 이보다 더 늘린 것이다. 이에 앞선 5월 삼성전자는 25kg 용량의 드럼세탁기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AI’ 신제품도 출시했다. 2020년 내놓은 24kg 제품보다 용량을 키웠다. LG전자도 같은 달 전작보다 용량을 높인 25kg LG트롬 드럼세탁기를 선보였다.

삼성전자 2022년형 네오 QLED 98인치 TV. (사진=삼성전자)
TV에서도 거대화 트렌드가 이어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8월 네오QLED 98인치 TV 신제품을 출시해 전 세계에 판매하기 시작했다. 그 다음달 LG전자는 97인치 올레드 에보 갤러리에디션 TV를 공개했다.

TV의 대형화는 강한 트렌드로 꾸준히 자리잡을 전망이다. 시장조사기관 옴디아에 따르면 70인치 이상 대형 TV 시장은 올해 전세계 1800만대에서 내년 2100만대로 15% 이상 성장한다.

가전업계가 대형화에 힘을 싣는 건 프리미엄으로 꼽히는 대형 가전제품의 경우 경기 불황에도 수요 위축 정도가 덜하기 때문이다. 고가의 프리미엄 제품으로 수익성을 방어하겠다는 전략이다.

가전업계 관계자는 “프리미엄 수요는 경기 변동의 영향을 비교적 적게 받는 만큼, 경기 불황을 버틸 대형 프리미엄 제품의 출시가 이어질 것”이라며 “대형화와 소형화 트렌드는 한동안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김응열 기자 keynews@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이달의 베스트IR
촉망받는 ‘수면의 질’…AI 덧댄 슬...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방한’ ...
가스공사, 최연혜 사장 취임 후 첫 ...
한국투자증권, 넷플릭스·아마존 기...
[마켓인]AA급 우량채엔 5조 넘게 몰...
올해 실적전망도 어둡다…기업들, '...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