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대우건설, 체코·폴란드 신규 원전사업 수주 본격 추진
입력 : 2018.09.21 14:58
[이데일리 권소현 기자] 대우건설(047040)이 동유럽 원전사업 수주에 본격 나섰다.

대우건설은 지난 19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한국수력원자력주식회사, 한국전력기술주식회사, 한전원자력연료주식회사, 한전KPS주식회사, 두산중공업과 함깨 체코·폴란드 신규원전사업 수주를 위한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어 다음 날인 20일에는 폴란드 바르샤바 문화과학궁전에서 열린 ‘한-폴 원전포럼’에 참석해 현지 원전시장을 파악하고 한국형원전기술에 대한 우수성을 알리며 현지 관계자들을 상대로 마케팅을 벌였다.

체코·폴란드 신규원전사업은 한국형 원전의 해외 수출을 위해 한수원을 비롯해 대우건설 등 민·관이 공동협력을 통해 수주에 나선 사업으로 지난달 28일 대우건설-두산중공업 컨소시엄이 팀 코리아의 시공사로 선정된 바 있다.

체코는 지난 7월 새 정부 구성을 완료한 후 신규 원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두코바니와 테멜린에 각각 1000㎿급 원전 2기 건설을 추진 중이며 내년에 우선 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폴란드는 총 4500㎿급 원전 3기 건설을 계획 중이다. 지난해 12월 신임된 마테우시 모라비에츠키 총리 정부가 루비아토보-코팔리노, 자르노비에츠 등지에 예정 부지를 선정하고 환경영향평가를 진행하는 등 신규 원전건설에 속도를 내고 있다.

김형 대우건설 사장은 “그동안 폴란드를 포함한 동유럽 국가에 선도적으로 진출하면서 구축한 해외 인프라와 높은 인지도가 이번 신규 원전 수주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팀 코리아는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은 우수한 원전 기술과 건설, 운영 능력을 최대한 발휘해 동유럽 진출의 교두보인 체코·폴란드 원전 수출에 반드시 성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우건설은 상용원전, 연구용원자로, 방폐물처리시설, 가속기연구센터 등 다양한 원자력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요르단 연구용원자로 사업에서 민간기업 최초로 설계조달건설(EPC)을 모두 수행했고 중국 진산원전과 대만 용문원전에 기술용역을 수출한 바 있다.

지난 19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체코·폴란드 신규원전사업 수주를 위한 공동협력 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윤석원 두산중공업 부사장, 김형 대우건설 사장, 김범년 한전KPS 사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정상봉 한전원자력연료 사장, 나기용 두산중공업 부사장.[사진=대우건설]
이데일리 권소현 기자 juddie@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071.23 -9.21 -0.44
환율 1133.3 -0.60
이달의 베스트IR
[퀵리포트] CJ제일제당, "매수" 유지...
대신證, 탄소배출권 시장 선점 나선...
"증권株, 현재 과매도 구간…점진적 ...
교보증권, 사무금융노조 사회연대기...
11월 증시전망 수수료없는 더머니스...
STX, 이라크 디젤발전소 운영 위해 ...
휠라코리아 어닝 서프라이즈 발표 후...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