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한투證, 1분기 순익 1300억..증권업계 최고
입력 : 2017.05.15 16:53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한국금융지주(071050)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올 1분기 연결 순이익이 1301억원을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1분기 실적 공시 증권사 중 최고 실적이다. 전년동기보단 무려 104.4% 증가한 수치다. 이를 기준으로 한 연 환산 자기자본이익률(ROE)는 무려 12.6%에 달한다. 지난해 전체 ROE 6.3%보다 두 배 가량 높은 수치다.

정치적 불확실성 해소와 기업이익 증가 등 주식시장이 강세를 보이면서 증권사의 전통적 수익원 중 하나인 브로커리지(위탁매매) 수익이 증가한 원인이 가장 크다. 또 해외부동산 투자 등 대체투자 확대를 늘리면서 투자은행(IB) 부문의 수익도 늘어났다. 지난 3월 미국 항공우주국(나사, NASA)가 장기임차한 워싱턴 D.C 소재 건물에 투자하는 ‘하나나사부동산투자신탁1호’를 판매해 1시간만에 매각한도 약 900억원을 완판하기도 했다. 한투는 판매수수료와 함께 매각에 직접 참여함에 따라 임대 및 매각차익까지 노릴 수 있게 됐다.

한투증권은 지난해 11월 유상증자를 통해 자기자본을 4조원대로 확충함에 따라 발행어음 업무 등을 하는 초대형IB 요건을 충족했다. 발행어음은 이달 12일부터 인가 신청이 가능함에 따라 하반기부터 관련 업무가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투증권은 초대형IB를 통해 증권사의 운용역량이 판가름날 것으로 보이는 데다 국내 주식시장의 리레이팅(Re-rating) 등으로 국내 자본시장이 한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됐다고 평가했다. 유상호 한투증권 사장은 “올해 자본시장이 도약할 수 있는 기회인 만큼 역대 최고 실적을 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회사 한투증권의 실적 개선에 힘입어 모회사인 한국금융지주 역시 올 1분기 영업이익이 1965억원으로 전년동기보다 119%나 증가했다. 매출액이 2조원대로 14% 가량 늘어났다. 수수료 수익은 줄었으나 이자수익과 자회사의 배당금 수익 등이 비교적 큰 폭으로 늘어난 점이 눈에 띈다.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jhid0201@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388.71 -17.79 -0.74
환율 1156.1 +14.50
이달의 베스트IR
코웨이, 5중구조 촘촘한 필터 '나노...
STX, 250억원 규모 손해배상청구 소...
[주간추천주]유안타증권
한화투자證, 지역아동센터서 전통문...
(밴드스탁 투자 전략) 9월 FOMC 요약...
사드보복·내수부진에 원료값 상승까...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