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포스코, '수소 중간단계' LNG 화물차로 제품 나른다
입력 : 2021.11.02 17:10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포스코가 철강업계에서 처음으로 액화천연가스(LNG) 트랙터로 제품을 운송하기로 했다.

포스코(005490)는 2일 포항 청송대에서 ‘친환경 물류 실현을 위한 LNG 화물차 보급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포스코는 수소화물차가 개발되고 사회 전반에 수소 충전 인프라가 구축되기까지 수년 이상 걸릴 것이라고 전망하고, LNG 화물차를 수소 모빌리티로 가는 가교(bridge) 역할로 활용하기로 했다. 지금 시점에서 LNG 화물차가 당장 적용 가능한, 현실적 탄소 감축 대안이라는 판단이다.

이번에 도입되는 LNG 트랙터는 동급 경유 차량에 비해 이산화탄소 배출이 19% 적을 뿐 아니라 질소산화물(NOX)과 초미세먼지 발생도 95% 이상 감축할 수 있다.

이번 협약으로 포스코는 노후 경유차를 LNG 화물차로 대체하는 운송사에 대해 트랙터 구매 비용 일부를 지원하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한국가스공사는 LNG 충전소의 환경 개선과 신규 충전소 구축에 노력하고 타다대우상용차는 가격 경쟁력 있는 LNG 화물차 공급을, 한국천연가스·수소차량협회는 금융·세제 혜택 등 정책 지원 관련 정부 지자체 건의를 각각 담당한다.

포스코는 포항·광양 지역 철강물류 운송사가 도입하는 LNG 트랙터 11대를 운영하며 환경성, 안전성, 경제성 등 운영 성과와 인프라 여건을 종합 고려해 단계적으로 도입을 확대할 방침이다. 수소 화물차가 첫 출시될 것으로 보이는 2025년부턴 수소차 도입도 함께 추진한다.

김광수 포스코 물류사업부장은 “물류 파트너사와의 협력으로 포스코는 철강 제조영역을 넘어 물류분야에서도 탄소중립의 토대를 마련했다”며 “이번 협력이 산업계에 귀감이 되어 많은 기업들이 친환경 물류 전환에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박성수 한국천연가스·수소차량협회 협회장, 노삼석 한진 대표이사, 성경민 동방 대표이사, 김정우 타타대우상용차판매㈜ 대표이사, 김광수 포스코 물류사업부장, 이승 한국가스공사 경영관리 부사장,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대표이사가 2일 ‘친환경 물류 실현을 위한 LNG 화물차 보급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kyung@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이달의 베스트IR
끝나지 않았다! 하반기 "초대형 바이...
SKT, AI 기술로 서울시 일회용컵 120...
[대두] 부셸당 1231.5센트...-1%
[석탄] 톤당 140.4달러...+9.43%
삼성전기, 48주년 창립기념식 개최…...
한국금융지주, 3분기 우수한 실적에...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