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 "접속 장애, 끝까지 책임" 사과
입력 : 2022.08.09 14:10
[이데일리 김겨레 기자]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이 9일 전날 오후부터 있었던 트레이딩 시스템 접속 장애에 대해 사과했다. 시스템은 이날 개장 전인 오전 7시 15분께 정상화됐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 (사진=한국투자증권)
정 사장은 홈페이지와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 사과문을 통해 “이번 전산 장애로 인해 많은 고객분께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정 사장은 “8일 오후 4시경 당사 시스템 전원 공급의 문제로 회사 내부 시스템 접속이 중단되는 장애가 발생했다”며 “문제 해결을 위한 최대한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복구가 지연돼 정규장 마감 이후 시간 외 주문과 해외 주식 거래 등의 업무가 중단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9일 오전 7시 15분경 시스템은 모두 정상 복구가 됐으나, 이미 상당 시간거래 불가로 고객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며 모든 고객분께 다시 한번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했다.

정 사장은 “이 시간 이후로 고객센터 및 홈페이지 등을 통해 겪으신 불편 사항을 접수해 주시면, 성실히 그리고 신속하게 조치하고 끝까지 책임질 것을 약속드린다”며 “다시는 이런 사태가 일어나지 않도록 미연에 방지하고, 이번 일을 계기로 당사의 모든 전산 환경을 점검하고 반드시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금융회사는 고객의 신뢰와 애정을 바탕으로 성장한다는 대원칙을 깊이 되새기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최고의 IT인프라’, ‘최고의 금융서비스’를 갖춘 증권사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한국투자증권 거래시스템은 전날 오후부터 접속 장애를 일으켜 시간외 거래, 해외주식 장전거래(프리마켓), 미국주식 본장 거래를 하려던 투자자들이 불편을 겪었다. 원인은 본사 전산실에 전원 공급이 원활하지 않았던 것으로 파악된다. 한국투자증권은 증권을 매도하지 못해 피해를 입은 투자자의 경우 오는 12일까지 피해 내역을 접수하면 보상하겠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김겨레 기자 re9709@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이달의 베스트IR
“대신證 크레온서 주식거래하면 美 ...
"가격 인상 철퇴" 식품·외식업계 수...
코웨이, 전통시장 '정수기 위생점검 ...
글로벌 반도체 '핵심' 떠오른 기판 ...
[마켓인]신한, 스타트업 육성 위한 ...
[특징주]STX, 액화수소용 밸브 개발 ...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