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삼성전기, 48주년 창립기념식 개최…조직문화 기여상 수여
입력 : 2021.11.01 12:58
삼성전기 대표이사 경계현 사장이 창립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있다.(사진=삼성전기)
[이데일리 배진솔 기자] 삼성전기(009150)는 수원사업장에서 1일 창립 48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경계현 삼성전기 사장을 비롯해 수상자 등 일부만 참석했고 수원·부산·세종 등 국내 사업장 임직원들은 실시간 방송으로 함께 했다.

삼성전기는 창립 48주년을 기념해 축하공연, 시상, 럭키박스 추첨식 등을 통해 임직원의 노고를 치하했다.

특히 삼성전기는 특별한 시상을 준비했다. 기존에는 업무성과가 우수한 사람에게 시상했으나 이번에는 회사의 조직문화 변화를 위해 노력한 임직원에게 상을 수여했다.

부서장 상향평가, 동료 평가, 칭찬횟수 등을 평가해 “소중한 리더상”, “소중한 동료상”을, 상호 존중문화 구축을 위해 존댓말을 적극적으로 사용한 부서에게 “모두의 존중상”을 수여했다.

시상식도 엄격하고 근엄한 틀에서 벗어나 임직원들이 함께 즐기는 자리로 만들었다. 동료들이 수장자들을 재치있게 축하하는 기념영상에 수상자들은 강연형식으로 수상소감을 전하며 기쁨을 같이 나눴다.

창립기념식에서 경계현 사장은 “작년 이 자리에서 우리가 만든 삼성전기의 미션과 비전을 발표했다. ‘RiGHT’ 실천으로 회사의 실적 및 다양한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온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삼성전기가 나도 일하고 싶고, 누구나 함께 일하고 싶어하는 최고의 성장기업, 모두에게 가슴뛰는 기업이 되자”고 당부했다.

RiGHT는 모두존중(Respect all), 정도중심(Integrity first), 성장 마인드(Growth mind), 조화(Harmony with)기술중시(Technology for Great)를 의미하는 삼성전기의 미션이다.

한편 삼성전기는 전자부품 국산화를 위해 1973년 설립돼 TV용 부품(튜너·편향코일·고압트랜스)을 본격 생산하기 시작했다. 창립 당시 임직원 900명, 매출 7800만원 이었으나 현재 국내 1만 1500명, 해외 2만 5000명의 임직원이 국내 3개 사업장, 해외 5개 생산법인에서 약 8조원대 매출을 올리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했다.

삼성전기 창립기념식에서 브리즈컴퍼니팀이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사진=삼성전기)
이데일리 배진솔 기자 sincere1@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이달의 베스트IR
끝나지 않았다! 하반기 "초대형 바이...
SKT, AI 기술로 서울시 일회용컵 120...
[대두] 부셸당 1231.5센트...-1%
[석탄] 톤당 140.4달러...+9.43%
삼성전기, 48주년 창립기념식 개최…...
한국금융지주, 3분기 우수한 실적에...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