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1600억대 CERCG ABCP 만기 도래…대규모 손실 이어지나
입력 : 2018.11.08 09:40
[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중국국저에너지화공집단(CERCG) 자산유동화기업어음(ABCP)의 만기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해당 ABCP의 기초자산인 CERCG 발행 회사채의 만기일인 오늘(8일) 상환이 이뤄지지 않으면 투자에 참여했던 증권·운용사들의 손실 리스크가 불거진다. 다만 CERCG측이 자구안을 내놓고 채권단과 협상 중이어서 최종 디폴트(채무불이행)와 1600억대 손실 확정까지는 시일이 걸릴 전망이다.

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CERCG의 자회사 CERCG캐피탈이 발행한 달러화표시 사모사채의 만기가 이날 돌아온다. 특수목적회사(SPC)인 금정제십이차는 해당 사채를 기초자산으로 한 1635억원 규모의 ABCP를 발행했다. 한화투자증권(003530)이베스트투자증권(078020)이 발행을 중개했고 현대차증권(001500)(500억원), BNK투자증권(200억원), KB증권(200억원), KTB자산운용(200억원), 유안타증권(003470)(150억원), 신영증권(001720)(100억원) 등이 투자했다.

문제는 해당 사채의 디폴트(채무불이행) 가능성이 커진 것이다. 지난 5월 CERCG가 지급 보증한 다른 자회사 사채의 상환이 이뤄지지 않으면서 크로스 디폴트(동반 채무불이행)이 통지된 것이다. ‘A2’로 평가 받던 해당 ABCP의 신용등급은 ‘C’로 하향 조정되며 적기 상환능력 우려가 커졌다. 이후 원리금 상환 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면서 결국 만기 시점까지 다가온 것이다.

원칙상 오늘까지 해당 사채의 상환이 이뤄지지 않으면 9일 ABCP도 디폴트가 발생하고 투자금도 손실 처리될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해당 원리금 상환이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인 만큼 당장 만기 도래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CERCG의 자구안이 관건이라고 보고 있다. CERCG가 보증해 크로스 디폴트가 발생한 채권의 규모는 21억달러(약 2조3500억원)로 알려졌다. CERCG는 오는 2025년까지 원금을 분할 상환하겠다는 자구안을 제출했는데 국내 채권단은 이를 토대로 협의를 진행 중인 상태다. 한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이미 자구안을 제출한 상태기 때문에 만기 도래 시점이 최종 부도라고 보기엔 무리가 있다”며 “전체 채권단을 비롯한 자구안 협의에 따라 채무 불이행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전했다.

다만 손실 처리가 나더라도 충격은 제한적이라는 판단이다. 대부분 증권사들이 예상 손실을 실적에 반영했기 때문이다. 현대차의 경우 투자금 500억원 중 절반 가량인 225억원을 손실 처리했다. 남은 것은 이번 사태의 책임 소재를 둘러싼 법정 공방이다. 최종 손실을 누가 떠안게 될지를 결정하는 셈이다. 현대차증권은 발행을 중개한 한화투자증권에 책임이 있다며 담당자를 고소했고 신영·유안타증권은 현대차증권에 매매계약 이행을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ABCP 신용평가사인 NICE신용평가 역시 소송전에 휩쓸릴 가능성이 크다는 시각이다.

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twomc@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068.05 -3.18 -0.15
환율 1134.3 +1.00
이달의 베스트IR
교보증권, 사무금융노조 사회연대기...
[실적속보] 한국가스공사, 3Q 영업이...
[실적속보] 코웨이, 3Q 영업이익 130...
[실적속보] CJ제일제당, 3Q 영업이익...
[더머니스탁론] 가을의 주식투자!! ...
"증권株, 현재 과매도 구간…점진적 ...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