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IR
뉴스 IR소개 베스트멤버스 공지사항
종목검색 검색
뉴스
IR
인터뷰
초대석
IPO
뉴스 > IR
확대 축소
인쇄하기 메일전송
美 ‘관세폭탄’ 결국 현실로…철강株 ‘흔들’
입력 : 2018.03.11 09:25
자료=마켓포인트 제공
[이데일리 윤필호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캐나다, 멕시코, 호주를 제외한 수입산 철강, 알루미늄 제품에 고율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하면서 철강업계가 충격을 받았다. 증시에서도 지난달부터 하락곡선을 그리던 관련 지수가 크게 내렸고 미국 수출 비중이 높은 철강주(株)도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 트럼프發 관세폭탄…관련株 한 달 넘게 하락세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이후 꾸준히 보호무역주의를 천명하며 관세 부과를 예고했다. 특히 지난해 4월 수입 철강에 ‘무역확장법 232조’를 발령하는 행정각서에 서명해 업계를 긴장시켰고, 올해 1월말에는 국정연설에서 강력한 보호무역조치를 언급했다. 이 같은 강경 행보가 이어지자 철강·금속 지수와 관련 주가는 약세를 보였다.

11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종가기준으로 유가증권시장 철강·금속 지수는 지난 1월 회복세를 보이다가 트럼프의 관세 발언이 본격화되면서 약세를 보였다. 2월초 5928.22포인트까지 올랐던 지수는 급격하게 떨어져 9일까지 11.10% 하락했다. 또 관세 발표 직후인 지난 9일에도 전 거래일 대비 2.41% 하락한 5270포인트로 마감했다. 주요 철강 종목도 약세를 면치못했다. POSCO(005490)는 지난 2월초부터 하락하기 시작해 9일까지 12.66% 내렸다. 미국 수출 비중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강관업체도 타격이 컸다. 세아제강(003030)은 같은 기간 20.36%, 휴스틸(005010)은 13.17% 각각 떨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8일(현지시간) 수입산 철강에 관세 25%를 부과하는 조치를 내렸다. 이번 조치로 추가 관세가 부과되면서 부담은 더욱 커진다. 미국 수출 물량이 많은 강관업체는 큰 타격이 예상된다. 세아제강은 작년 전체 수출 70만t 중 50만t을 미국에 팔았다. 휴스틸도 전체 매출 가운데 각각 40%가 미국에서 발생한다. 미국의 철강 관세는 이미 국내 업체에겐 부담인 상황이다. 포스코는 미국에서 냉간압연강판과 열연강판에 각각 66.04%, 62.57%의 관세를 내고 있다. 현대제철도 이미 냉간압연강판에 38.22%를 부과 받고 있어 관세는 62.22%로 늘어난다. 다만 포스코, 현대제철 등 국내 주요 철강업체들의 대미 수출 비중은 1~5%에 불과하다.

◇ 정부 ‘예외조치 추진’…증권가 “영향 제한적”

국내 철강업계는 우려를 표명했다. 박훈 휴스틸 사장은 이날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민관합동대책회의에서 기자들과 만나 “동남아로 가려고 했는데 생각보다 어렵고 캐나다에도 들어갔는데 거기 물량이 미국만큼 많지 않다”면서 “미국 정부에 봐달라고 하는 수 밖에 다른 방법이 없다”고 언급했다. 정락 포스코 부사장도 “수출에 영향이 있을 것이며 정부와 같이 이 문제를 풀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미국의 철강 관세 예외를 받기 위한 조치에 나섰다. 청와대는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미국 워싱턴 백악관 오벌 오피스(대통령 집무실) 등에서의 각료 모임을 통해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북미 정상회담과 동떨어진 철강 문제 등을 말했다”고 밝혔다. 미국 측은 이에 대체로 긍정적인 답을 내놨다고 청와대 관계자는 전했다.

증권가에서는 단기적으로 제한적인 영향을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박종국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 철강산업의 영향은 단기적으로 본다면 제한적”이라면서 “국내 철강제품의 미국향 수출은 전체수출 대비 11%에 불과하다. 따라서 전반적인 한국 철강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다만 품목별로는 영향이 있는 것도 있다”며 “미국 향(向) 수출 비중이 강관은 65%인데 그 중에 유정용과 송유관 강관은 98%로 미국향 비중이 절대적이다. 따라서 세아제강이나 휴스틸 같은 강관업체에 부정적인 영향은 불가피할 것”이라고 판단했다.

이데일리 윤필호 기자 nothing@

▶ 돈이 보이는 이데일리 모바일 - 실시간 해외지수/SMS <3993+show/nate/ez-i>
▶ 가장 빠른 글로벌 경제뉴스ㆍ금융정보 터미널, 이데일리 MARKETPOINT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이데일리 기사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DB
기사목록 맨위로
인쇄하기 메일전송
코스피코스닥선물
2,339.17 +15.72 +0.68
환율 1115.3 -5.10
이달의 베스트IR
[특징주]순환출자 해소 삼성그룹..계...
[이시각 업종별 저PER] 대신증권 3.9...
귀성·귀경길, 출발 최적 시간은 언...
[퀵리포트] 한국금융지주, "매수" 유...
코웨이홀딩스, 코웨이 주식 369만주 ...
최정우 포스코 회장 “경협, 철강업...
공지사항
"제1회 메자닌 투자포럼" 개최 및 참가 안내
이데일리 금융부 주관 세미나 일정 재변경 안내
이데일리 산업1,2부 주관 세미나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일정 변경 안내
이데일리IR 베스트멤버스 금융부 세미나 안내
돈이 보이는 창 - 이데일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안내 찾아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